홈 전체뉴스 출전학교 대진표 경기규정
7회 5점 폭발한 경남고, 반세기 참아왔던 ‘왕좌의 포효’
입력 2022-05-31 03:00:00


‘약속의 7회’가 야구 명문 경남고를 통산 7번째 황금사자기 우승으로 인도했다. 경남고는 30일 서울 목동야구장에서 열린 제76회 황금사자기 전국고교야구대회 겸 주말리그 왕중왕전 결승전에서 7회초에만 5득점하며 청담고에 7-2로 역전승을 거뒀다. 경남고가 황금사자기에서 우승한 건 1974년 이후 48년 만이다.


6년제 경남중 시절 제1∼3회(1947∼1949년) 대회에서 3연패를 하는 등 그동안 총 6번 황금사자기 정상에 섰던 경남고는 이번 7번째 우승으로 광주일고, 덕수고(이상 6회) 등을 제치고 이 대회 통산 우승 단독 2위로 거듭났다. 통산 최다 우승은 신일고(8회)다. 경남고는 또 이날 우승으로 역시 광주일고와 덕수고를 제치고 4대 메이저 대회(황금사자기, 청룡기, 대통령배, 봉황기) 최다 우승 단독 2위(18회)로 올라섰다. 이제 경북고(21회) 한 학교만이 경남고보다 메이저 대회 우승 횟수가 많다.

경남고는 이날 창단 후 처음으로 전국 대회 결승에 오른 청담고의 기세에 밀려 경기 초반 어려움을 겪었다. 청담고 선발로 나선 사이드암 투수 류현곤(3학년)의 투구에 타이밍을 잡지 못해 6회초까지 3안타 무득점에 그쳤다. 그 사이 청담고는 5회말 1사 만루 기회에서 4번 타자 최원준(3학년)의 땅볼과 경남고 2루수 임성규(3학년)의 실책을 묶어 2-0으로 앞서 나갔다.

경남고의 역전 쇼는 7회초에 시작됐다. 선두 타자로 나선 4번 김범석(3학년)이 몸 맞는 공으로 출루에 성공하면서 분위기가 오르기 시작했다. 이어 5번 타자 조세익(2학년)이 좌전안타로 무사 1, 2루 기회를 만들었고 6번 장수원(3학년)이 보내기 희생번트에 성공하면서 1사 2, 3루 기회가 됐다.

여기서 변수가 발생했다. 경남고 7번 타자 임성규(3학년)를 상대하던 도중 류현곤이 최다 투구 수 제한(105개)에 걸려 마운드에서 내려간 것. 청담고는 이효민(3학년)을 대신 마운드에 올렸지만 불붙은 경남고의 타선을 막진 못했다. 경남고는 8번 타자 배정운(3학년)의 좌전 적시타로 첫 득점을 한 뒤 9번 타자 권태인(3학년)의 밀어내기 볼넷으로 동점에 성공했다.

이어 1번 타자 오상택(3학년)의 희생플라이로 3-2 역전에 성공한 경남고는 2번 타자 강민우(3학년)가 2타점 우전 적시타를 쳐 5-2로 달아났다. 경남고는 9회초에도 2점을 더하며 ‘피니시 블로’를 날렸다.

대회 최우수선수(MVP)는 2학년 투수 나윤호가 차지했다. 준결승에서 만난 황금사자기 5회 우승팀 선린인터넷고를 상대로 4이닝 3피안타 무실점을 기록하며 승리투수가 됐던 나윤호는 이날도 6회말 등판해 4이닝 동안 3피안타 4탈삼진 무실점으로 승리투수가 됐다.

전광열 경남고 감독은 “우리 선수들이 단합된 응집력을 보여줬다. 초반에 지고 있었지만 질 거라는 생각을 한 번도 하지 않았다”면서 “상대 선발 투수 구위가 떨어져 선두 타자가 살아 나가면서 찬스가 되겠다고 생각했는데 잘 맞아떨어졌다”고 말했다.

경남고 동문들의 응원도 빛났다. 경남고 선배 프로야구 선수 SSG 한유섬(33)이 이날 경기 전 스타벅스 음료 50여 잔을 들고 모교 더그아웃을 찾아 응원을 보냈다. 응원 티셔츠를 맞춰 입은 동문들도 후배들에게 응원을 보냈다. 이날 야구장에는 두 학교를 합쳐 약 1000명의 응원 관중이 몰렸다.

경남고 48년만에 황금사자기 다시 품다


경남고 교가 (이병기 작사·오명룡 작곡)



찬란한 옥과 같이 갈리고 갈려
단단한 쇠와 같이 닳리고 닳려
영도에 날고 뛰는 용마보다도
현해를 구비치는 고래보다도
우리는 지혜롭고 더욱 날래세
새로운 우리나라 기념탑으로
크나큰 이름 내는 경남고교



강홍구 기자 windup@donga.com
강동웅 기자 leper@donga.com
덕수고 정현우, 고교 최고의 좌완 투수! [포토] 2024.05.21
15:39:00

21일 서울 목동야구장에서 ‘제 78회 황금사자기 전국고교야구대회 겸 주말리그 왕중왕전(동아일보사·스포츠동아·대한야구소프트볼협회 공동주최)’ 도개고와 덕수고의 …

1-1 동점에 환호하는 도개고 [포토] 2024.05.21
15:39:00

21일 서울 목동야구장에서 ‘제 78회 황금사자기 전국고교야구대회 겸 주말리그 왕중왕전(동아일보사·스포츠동아·대한야구소프트볼협회 공동주최)’ 도개고와 덕수고의 …

“황금사자를 다시 학교로” 김태형-정현우 앞세운 우승 후보… 2024.05.21
15:10:00

“황금사자를 다시 우리 학교로 가져가고 싶다.” 덕수고는 21일 목동구장에서 열린 제78회 황금사자기 전국고교야구대회 겸 주말리그 왕중왕전(동아일보사·스포츠…

‘신흥 명문’ 강릉고, 5회 연속 16강 진출 2024.05.21
03:00:00

‘신흥 명문’ 강릉고가 5년 연속으로 황금사자기 16강에 올랐다. 강릉고는 20일 서울 신월야구장에서 열린 제78회 황금사자기 전국고교야구대회 겸 주말리그 왕중…

강호진, 역전 3타점 2루타~ [포토] 2024.05.20
17:02:00

20일 서울 목동야구장에서 ‘제 78회 황금사자기 전국고교야구대회 겸 주말리그 왕중왕전(동아일보사·스포츠동아·대한야구소프트볼협회 공동주최)’ 비봉고와 서울디자인…

역전타 강호진, 오늘은 내가 해결사~ [포토] 2024.05.20
17:01:00

20일 서울 목동야구장에서 ‘제 78회 황금사자기 전국고교야구대회 겸 주말리그 왕중왕전(동아일보사·스포츠동아·대한야구소프트볼협회 공동주최)’ 비봉고와 서울디자인…

박주한, 승리를 지킬테야~ [포토] 2024.05.20
17:01:00

20일 서울 목동야구장에서 ‘제 78회 황금사자기 전국고교야구대회 겸 주말리그 왕중왕전(동아일보사·스포츠동아·대한야구소프트볼협회 공동주최)’ 비봉고와 서울디자인…

박주한, 승리를 지켰어~ [포토] 2024.05.20
16:59:00

20일 서울 목동야구장에서 ‘제 78회 황금사자기 전국고교야구대회 겸 주말리그 왕중왕전(동아일보사·스포츠동아·대한야구소프트볼협회 공동주최)’ 비봉고와 서울디자인…

비봉고, 짜릿한 역전승~ [포토] 2024.05.20
16:58:00

20일 서울 목동야구장에서 ‘제 78회 황금사자기 전국고교야구대회 겸 주말리그 왕중왕전(동아일보사·스포츠동아·대한야구소프트볼협회 공동주최)’ 비봉고와 서울디자인…

조우진, 혼신을 다한 투구! [포토] 2024.05.20
16:58:00

20일 서울 목동야구장에서 ‘제 78회 황금사자기 전국고교야구대회 겸 주말리그 왕중왕전(동아일보사·스포츠동아·대한야구소프트볼협회 공동주최)’ 비봉고와 서울디자인…

이승훈, 날렵하게 득점~ [포토] 2024.05.20
16:58:00

20일 서울 목동야구장에서 ‘제 78회 황금사자기 전국고교야구대회 겸 주말리그 왕중왕전(동아일보사·스포츠동아·대한야구소프트볼협회 공동주최)’ 비봉고와 서울디자인…

임승호, 솔로 홈런 [포토] 2024.05.20
16:56:00

20일 서울 목동야구장에서 ‘제 78회 황금사자기 전국고교야구대회 겸 주말리그 왕중왕전(동아일보사·스포츠동아·대한야구소프트볼협회 공동주최)’ 비봉고와 서울디자인…

임승호, 맞는 순간 넘어갔어~ [포토] 2024.05.20
16:55:00

20일 서울 목동야구장에서 ‘제 78회 황금사자기 전국고교야구대회 겸 주말리그 왕중왕전(동아일보사·스포츠동아·대한야구소프트볼협회 공동주최)’ 비봉고와 서울디자인…

임예성, 강력한 좌완 투수~ [포토] 2024.05.20
16:55:00

20일 서울 목동야구장에서 ‘제 78회 황금사자기 전국고교야구대회 겸 주말리그 왕중왕전(동아일보사·스포츠동아·대한야구소프트볼협회 공동주최)’ 비봉고와 서울디자인…

임승호, 기분좋은 홈런! [포토] 2024.05.20
16:55:00

20일 서울 목동야구장에서 ‘제 78회 황금사자기 전국고교야구대회 겸 주말리그 왕중왕전(동아일보사·스포츠동아·대한야구소프트볼협회 공동주최)’ 비봉고와 서울디자인…

투수 3명뿐인 중앙고, 다크호스…
“우리는 투수가 세 명뿐이다. 내일이 없다.…
“우리에겐 오늘만 있을 뿐” 유…
“전지훈련에 14명 데리고 갔거든요. 14명…
“올해는 우승을!” 거물 정우주…
“올해는 우승을 목표로!” 대구상원고 3…
에이스 없는 강릉고, 배찬승 버…
에이스 없는 강릉고가 대구고 에이스 배찬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