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전체뉴스 출전학교 대진표 경기규정
반전미 가득한 72회 황사기
입력 2018-05-30 05:30:00

동아일보DB


끝을 알 수 없기에 더욱 흥미롭다.


제72회 황금사자기 전국고교야구대회 겸 주말리그 왕중왕전(동아일보사·스포츠동아·대한야구소프트볼협회 주최) 준결승 2경기가 30일 목동구장에서 펼쳐진다. 광주제일고-경남고(오후 3시), 대구고-경기고(오후 6시)가 나란히 결승을 향한 최종 관문을 눈앞에 뒀다. 대회 개막 초 가늠할 길 없이 변덕스러웠던 날씨만큼 고교생들이 그려내는 대회 과정 또한 이변의 연속이다.


경기고는 이번 4강 대진의 유일한 서울 팀이다. 황금사자기는 지난 5년간 내리 서울 팀이 우승기를 들어올리는 등 강세가 두드러졌다. 2013년 덕수고, 2014년 서울고, 2015년 선린인터넷고, 2016~2017년에 덕수고가 차례로 대회 우승의 영광을 누렸다. 지방팀은 2012년 북일고가 마지막으로 우승 영광을 안았다.


서울권에선 주말리그 상위 팀들이 줄줄이 낙마했다. 서울권 A 1위인 성남고가 8강전에서 대구고에 1-8로 무릎을 꿇었고, 서울권 B 1위인 장충고도 경남고와의 8강전에서 1-8로 패했다. 부산권 1위 경남고, 전라권 1위 광주제일고, 경상권 대구지역 2위인 대구고 등 지방 팀 3팀이 4강에 오른 가운데 서울권 B 4위로 황금사자기에 진출한 경기고만이 서울 팀의 자존심을 지킨 셈이다.


대회 유력 우승후보로 점쳐진 덕수고는 일찍이 짐을 쌌다. 경남고에 이은 두 번째 대회 3연패를 향한 도전도 허무히 끝났다. 27일 광주제일고와의 대회 첫 8강전에서 4-6 역전패를 허용하면서다. 이날 덕수고는 1학년 강속구 투수인 장재영에게 3.2이닝동안 85개 공을 던지게 하는 등 초강수를 뒀지만, 4강행 티켓을 획득하지 못했다. 이 대회 최다 8회 우승팀인 신일고 역시 16강전에서 탈락하며 2003년 이후 우승 맥을 잇지 못했다.


4강에 오른 팀 중 경남고가 우승과 준우승 모두 6회를 경험했고, 광주제일고가 우승 5회, 준우승 4회를 차지한 기억을 지닌 반면 대구고는 준우승만 한 차례 맛봤다. 경기고는 우승도 준우승 기록도 없다. 그러나 경기고는 이번 대회 2회전(상우고·11-8)과 16강전(중앙고·10-2), 8강전(경북고·10-5)에서 연달아 두 자릿수 득점을 올리는 등 특유의 막강한 공격력을 뽐내는 중이다.


서다영 기자 seody3062@donga.com
[베이스볼 피플] ‘무명선수’가 ‘우승 청부사’ 되기까지,… 2017.05.17
05:30:00

그야말로 ‘덕수고의 시대’다. 전반기 왕중왕을 가린 제71회 황금사자기 전국고교야구대회가 덕수고의 우승으로 막을 내리며 덕수고는 대회 2연패와 함께 최근 5년 …

‘풀뿌리 야구’ 돌봐온 NC, 커가는 열매 2017.05.17
03:00:00

또다시 마지막 문턱을 넘지 못했다. 2년 연속 정상 바로 앞에서 멈춰야 했다. 마산용마고는 15일 서울 목동구장에서 열린 제71회 황금사자기 전국고교야구대회…

양창섭, 145km 강속구 무기로 5경기 전승 2017.05.16
03:00:00

시속 145km에 달하는 위력적인 빠른 공은 1년 전 그대로였다. 결정구로 커브를 던져 삼진을 잡는 노련함까지 더했다. 덕수고 에이스 양창섭(3학년·사진)…

정윤진 감독 “공공의 적 부담 컸는데… 선수들에 감사” 2017.05.16
03:00:00

3년 만에 황금사자기 우승트로피를 되찾았던 지난해. 덕수고 정윤진 감독(사진)은 한 번도 아닌 “두 번 더”를 외쳤다. 12일 대구상원고와의 8강전 승리(4-0…

결승 리턴매치… 덕수고, 2년연속 정상 포효 2017.05.16
03:00:00

고교야구 전국 최강은 덕수고였다. 덕수고는 15일 목동야구장에서 벌어진 제71회 황금사자기 전국고교야구대회 겸 주말리그 왕중왕전(동아일보사 스포츠동아 대한야구소…

덕수고 황금사자기 야구 2연패 ‘환호’ 2017.05.16
03:00:00

덕수고 투수 양창섭(오른쪽)과 포수 윤영수가 15일 서울 목동야구장에서 열린 황금사자기 전국고교야구대회 결승에서 마산용마고를 꺾고 2연패를 달성한 뒤 기뻐하고 …

황금사자기 MVP 덕수고 양창섭 “스승의 날 선물 하나로 … 2017.05.15
22:25:00

은사에게 바친 최고의 ‘스승의 날’ 선물이었다. 덕수고 우완투수 양창섭(18·3학년)이 15일 목동구장에서 열린 제71회 황금사자기 전국고교야구대회 마산용마고와…

덕수고, 역대 6번째 황금사자기 2연패 쾌거 2017.05.15
22:05:00

덕수고가 6번째 황금사자기를 품에 안았다. 아울러 황금사자기 2연패를 차지한 역대 6번째 팀이 됐다. 정윤진 감독이 이끄는 덕수고는 15일 서울 목동구장에서…

[현장리포트] 용마 다이노스? 응원단 파견으로 본 NC와 … 2017.05.15
20:27:00

마산용마고-덕수고의 제71회 황금사자기 전국고교야구대회 결승전이 벌어진 15일 목동구장. 경기 전부터 교복을 차려입은 용마고 1~2학년 학생들이 삼삼오오 자리를…

[오늘의 황금사자기/5월15일]마산용마고 2017.05.15
03:00:00

마산용마고(1루) 18시 30분 덕수고(3루) IB스포츠 중계

[황금사자기 스타]4경기 등판해 전승 ‘진짜 에이스’ 2017.05.15
03:00:00

14일 목동구장에서 열린 황금사자기 4강전 광주동성고와의 경기에서 덕수고는 결승전을 위해 아껴뒀던 에이스 양창섭(3학년·사진)을 1점 차(3-2)로 앞선 7회에…

[제71회 황금사자기]올해도 덕수고-마산용마고… ‘결승 리… 2017.05.15
03:00:00

올해 황금사자기는 ‘디펜딩 챔피언’ 서울 덕수고와 지난해 준우승팀 마산용마고의 ‘KTX 경전선 리턴매치’만 남게 됐다. KTX 경전선은 서울역과 마산역을 연결하…

‘리턴매치’ 덕수고-용마고, 2년 연속 황금사자기 결승서 … 2017.05.14
19:20:00

리턴매치다. 덕수고와 마산용마고가 2년 연속 결승에서 만난다. 덕수고는 14일 서울 목동구장에서 열린 제71회 황금사자기 전국고교야구대회 겸 전반기 주말리그…

[오늘의 황금사자기/5월13일]경북고 外 2017.05.13
03:00:00

경북고(1루) *12시마산용마고(3루) 동산고(1루) *15시경남고(3루) *는 IB스포츠 중계.

[황금사자기 스타]덕수고 김민기, 9구 승부 끝 결승솔로 … 2017.05.13
03:00:00

“야구를 알고 한다.” 제71회 황금사자기 전국고교야구대회 우승후보 1순위 덕수고를 바라보는 프로구단 스카우트들의 공통된 평가다. 볼넷을 골라내고도 1루까지…

35년 만의 리턴매치… 광주일고…
‘황금사자’는 광주일고 품에 안겼다. 광주…
MVP 광주일고 조준혁, 경남고…
제72회 황금사자기 최우수선수(MVP)는 역…
광주일고 성영재 감독 “강팀 연…
광주일고 성영재 감독(47·사진)은 31일 …
‘15안타 폭격’ 광주일고, 대…
광주일고가 6번째 황금사자기를 품에 안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