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전체뉴스 출전학교 대진표 경기규정
전체뉴스
[포토] 이재용 ‘과감하게 3루로’ 2021.06.14
20:40:00

14일 서울 목동야구장에서 ‘제75회 황금사자기 전국고교야구대회 겸 주말리그 왕중왕전’ 결승전 대구고와 강릉고의 경기가 열렸다. 1회초 무사 2루 대구고 2번…

[포토] 이동민 ‘선제 1타점 적시타’ 2021.06.14
20:40:00

14일 서울 목동야구장에서 ‘제75회 황금사자기 전국고교야구대회 겸 주말리그 왕중왕전’ 결승전 대구고와 강릉고의 경기가 열렸다. 1회초 1사 2, 3루 대구고…

[황금사자기] 문동주-박영현-윤태현, 프로 1차지명 후보 … 2021.06.14
14:49:00

제75회 황금사자기 전국고교야구대회 겸 주말리그 왕중왕전(동아일보·스포츠동아·대한야구소프트볼협회 공동주최)은 미래 스타들의 등용문이다. 2019년 이 대회 최우…

[황금사자기 결승전 프리뷰] ‘누군가는 첫 우승’ 조직력의… 2021.06.14
07:30:00

1일 개막한 제75회 황금사자기 전국고교야구대회 겸 주말리그 왕중왕전(동아일보사·스포츠동아·대한야구소프트볼협회 공동주최) 패권은 창단 첫 황금사자 트로피를 노리…

대구고-강릉고, 황금사자는 오늘밤 내품에… 2021.06.14
03:00:00

40년이 넘는 황금사자 갈증을 풀어낼 팀은 누가 될까. 제75회 황금사자기 전국고교야구대회 겸 주말리그 왕중왕전이 대구고와 강릉고의 대결로 압축됐다. 12일…

강릉고-대구고, 황금사자기 결승 진출! [청계천 옆 사진관… 2021.06.12
18:34:00

제75회 황금사자기 전국교교야구대회 겸 주말리그 왕중왕전 준결승전이 12일 서울 양천구 목동야구장에서 열렸다. 이날 첫 번째 경기는 강릉고와 유신고가 맞붙었다.…

다시 기회잡은 ‘강릉고’ vs 첫 우승 노리는 ‘대구고’…… 2021.06.12
17:15:00

강릉고와 대구고가 제75회 황금사자기 전국고교야구대회 겸 주말리그 왕중왕전 우승을 다투게 됐다. 어느 팀이 이기더라도 사상 처음으로 황금사자를 품에 안게 된다.…

‘창단 첫 우승’ 집념 대구고, 서울컨벤션고 불꽃놀이 재웠… 2021.06.12
03:00:00

꺼질 줄 모르고 타오르던 서울컨벤션고의 불길을 잡은 건 대구고 2학년 투수였다. 대구고는 11일 서울 목동야구장에서 열린 제75회 황금사자기 전국고교야구대회 겸…

[오늘의 황금사자기]세광고 外 2021.06.11
03:00:00

세광고(1루) 10시 경남고(3루) 서울컨벤션고(1루) 13시 대구고(3루)

강릉고 “작년 놓친 우승기 잡자”…유신고 “재작년 우승기 … 2021.06.11
03:00:00

지난해 다 잡았다 놓친 우승기를 찾아가겠다는 강릉고와 지난해 불참으로 타이틀 방어 기회조차 잡지 못했던 재작년 챔피언 유신고가 준결승전에서 맞붙게 됐다. 강릉고…

‘모두의 팀’ 강릉고-‘재작년 챔피언’ 유신고, 결승 길목… 2021.06.10
18:04:00

지난해 다 잡았다 놓친 우승기를 찾아가겠다는 강릉고와 지난해 불참으로 타이틀 방어 기회조차 잡지 못했던 재작년 챔피언 유신고가 준결승전에서 맞붙게 됐다. …

[황금사자기 10일차] 박영현의 유신고-최지민의 강릉고, … 2021.06.10
16:20:00

제75회 황금사자기 전국고교야구대회 겸 주말리그 왕중왕전(동아일보사·스포츠동아·대한야구소프트볼협회 공동주최) 4강전 첫 번째 대진은 유신고-강릉고의 맞대결로 결…

[포토] 최혜준 ‘이 악물고 역투’ 2021.06.10
16:05:00

10일 서울 목동야구장에서 ‘제75회 황금사자기 전국고교야구대회 겸 주말리그 왕중왕전’ 8강전 유신고와 서울고의 경기가 열렸다. 선발 투수로 마운드에 오른 유신…

[포토] 부상 후 복귀전 펼치는 이병헌 2021.06.10
16:04:00

10일 서울 목동야구장에서 ‘제75회 황금사자기 전국고교야구대회 겸 주말리그 왕중왕전’ 8강전 유신고와 서울고의 경기가 열렸다. 3회초 서울고 이병헌이 마운드에…

[포토] 서울고, 2-9로 유신고에 콜드패 2021.06.10
16:04:00

10일 서울 목동야구장에서 ‘제75회 황금사자기 전국고교야구대회 겸 주말리그 왕중왕전’ 8강전 유신고와 서울고의 경기가 열렸다. 서울고가 유신고에 2-9로 7회…

투타 균형에 함께하는 야구로 빛…
“8강만 가도 잘한 것이다. 이미 목표를 달…
“진욱이 형보다 좋아요” 안방마…
“기사 나가도 괜찮아요. 친하니까 이해해줄 …
강릉고, 황금사자기 품으려 정신…
강릉고 교가(모월천 작사·장일남 작곡)대관령…
‘황금사자기 쇼케이스’ 강릉고,…
제75회 황금사자기 전국고교야구대회 겸 주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