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전체뉴스 출전학교 대진표 경기규정
수시 소독, 체온 측정, 전문의 자문… 코로나 방역도 완벽
입력 2020-06-23 03:00:00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을 뚫고 개막한 제74회 황금사자기 전국고교야구대회 겸 주말리그 왕중왕전이 22일 결승전을 끝으로 성황리에 막을 내렸다. 이 대회는 2020시즌 학생 스포츠의 시작을 알리는 대회였다. 대회의 방역 성패가 향후 학생 스포츠에 미칠 영향이 컸기 때문에 대한야구소프트볼협회(KBSA)를 비롯한 관련 단체들은 총력을 기울였다.

KBSA는 대회 기간 내내 ‘환한 스마일’ 캠페인을 진행했다. ‘환’기하기, ‘한’ 방향으로 앉아 식사하기, ‘스’스로 예방에 힘쓰기, ‘마’스크 착용하기, ‘일’일 두 차례 발열 체크하기 등 코로나19 예방 수칙의 머리글자를 땄다. 조민준 KBSA 운영팀장은 “‘어떻게 하면 학생 선수들에게 방역 지침을 쉽게 각인시킬 수 있을지’를 고민하다 나온 슬로건”이라고 설명했다.

선수들은 하루 두 차례 체온을 쟀다. 경기장까지 이동하기 위해 버스에 탑승할 때 자체적으로 측정한 뒤 경기장에 도착하면 열화상 카메라로 다시 한 번 확인했다. 경기가 진행된 서울 목동야구장과 신월야구장은 선수단을 제외한 일반인의 출입이 엄격하게 통제됐다. 구단 스카우트, 미디어 관계자 등은 사전에 명단을 등록하고 최초 방문 시 문진표를 작성했다.

KBSA는 또 더그아웃과 통로 등 곳곳에 알코올, 차아염소산나트륨을 비치해 수시로 소독을 했다. 전문의 자문을 통해 의심 환자 발생 시 대응을 위한 매뉴얼도 마련했다. 조 팀장은 “야구 선수이면서 동시에 등교를 하는 학생들인 만큼 의심환자가 발생하면 피해가 걷잡을 수 없겠다고 판단해 방역에 총력을 다했다. 황금사자기를 선례로 향후 전국대회에도 방역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말했다.

조응형 기자 yesbro@donga.com
투타 균형에 함께하는 야구로 빛난 강릉고 2021.06.16
03:00:00

“8강만 가도 잘한 것이다. 이미 목표를 달성했다. 대만족이다.” 최재호 강릉고 야구부 감독(60·사진)은 8일 서울목동야구장에서 열린 제75회 황금사자기 전국…

“진욱이 형보다 좋아요” 안방마님의 확신, 강릉고 최지민 … 2021.06.15
17:06:00

“기사 나가도 괜찮아요. 친하니까 이해해줄 거예요.” 투수를 가장 잘 아는 이는 포수다. 벤치에서조차 느끼기 어려운 미세한 변화를 가장 먼저 파악하는 일은 …

강릉고, ‘다 함께 하는 야구’ 가치 황금사자기로 증명했다 2021.06.15
16:46:00

“8강만 가도 잘한 것이다. 이미 목표를 달성했다. 대만족이다.” 최재호 강릉고 야구부 감독(60)은 8일 서울목동야구장에서 열린 제75회 황금사자기 전국고교…

‘황금사자기 쇼케이스’ 강릉고, 신인드래프트 아쉬움까지 떨… 2021.06.15
16:00:00

제75회 황금사자기 전국고교야구대회 겸 주말리그 왕중왕전(동아일보사·스포츠동아·대한야구소프트볼협회 주최)은 올해도 수많은 얘깃거리를 만들어내며 14일 성공리에 …

[황금사자기 리포트] 야구 불모지? 전국에서 모은 씨앗, … 2021.06.15
05:30:00

앞선 2년 사이 전국대회 결승 진출만 4차례. 여기에 올해 첫 전국대회에서 우승 트로피까지 들어올렸다. 누구도 부정할 수 없던 야구 불모지는 이제 씨앗들이 가득…

강릉고, 황금사자기 품으려 정신없이 치고 달렸다 2021.06.15
03:00:00

강릉고 교가(모월천 작사·장일남 작곡)대관령 장엄한 뫼 높이 솟았고 동해의 푸른 물결 굽어보는 곳슬기론 새 역사의 창조자들이 배달의 정기받아 여기 모였네진리 속…

고교 팔색조, 인천 잠수함, 리틀 소형준…황금사자기 달군 … 2021.06.14
23:32:00

매년 첫 전국대회로 치러지는 황금사자기 전국고교야구대회 겸 주말리그 왕중왕전은 야구 꿈나무들의 등용문과도 같은 대회다. 14일 막을 내린 제75회 대회에서는 야…

[포토] 최지민 ‘황금사자기 MVP’ 2021.06.14
22:33:00

14일 서울 목동야구장에서 ‘제75회 황금사자기 전국고교야구대회 겸 주말리그 왕중왕전’ 결승전 대구고와 강릉고의 경기가 열렸다. 강릉고가 대구고에 13-4로 …

[포토] 황금사자기 첫 우승 이룬 강릉고 최지민 2021.06.14
22:28:00

14일 서울 목동야구장에서 ‘제75회 황금사자기 전국고교야구대회 겸 주말리그 왕중왕전’ 결승전 대구고와 강릉고의 경기가 열렸다. 강릉고가 대구고에 13-4로 …

[포토] 황금사자기 트로피 드는 강릉고 김세민 2021.06.14
22:28:00

14일 서울 목동야구장에서 ‘제75회 황금사자기 전국고교야구대회 겸 주말리그 왕중왕전’ 결승전 대구고와 강릉고의 경기가 열렸다. 강릉고가 대구고에 13-4로 …

[포토] 대구고 ‘졌지만 다음이 있다’ 2021.06.14
22:27:00

14일 서울 목동야구장에서 ‘제75회 황금사자기 전국고교야구대회 겸 주말리그 왕중왕전’ 결승전 대구고와 강릉고의 경기가 열렸다. 대구고가 강릉고에 4-13으로…

‘황금사자기 우승’ 최재호 감독 “함께 하는 야구가 잘 통… 2021.06.14
22:23:00

“첫 경기부터 결승까지 모두 어려운 경기였다.” 강릉고가 14일 목동구장에서 열린 제75회 황금사자기 전국고교야구대회 겸 주말리그 왕중왕전(동아일보사·스포츠…

[포토] 강릉고 ‘황금사자기 우승’ 2021.06.14
22:16:00

14일 서울 목동야구장에서 ‘제75회 황금사자기 전국고교야구대회 겸 주말리그 왕중왕전’ 결승전 대구고와 강릉고의 경기가 열렸다. 강릉고가 대구고에 13-4로 …

[포토] 강릉고 ‘황금사자기 우승이다!’ 2021.06.14
22:15:00

14일 서울 목동야구장에서 ‘제75회 황금사자기 전국고교야구대회 겸 주말리그 왕중왕전’ 결승전 대구고와 강릉고의 경기가 열렸다. 강릉고가 대구고에 13-4로 …

[황금사자기 MVP] “김진욱이 못한 걸…” 강릉고 첫 V… 2021.06.14
21:59:00

뛰어난 선수가 많다고 해서 우승이 보장되는 것은 아니다. 하늘이 점지해야 한다는 말처럼 타이밍과 운이 적절히 더해져야 전국대회 왕좌에 오를 수 있다. 지난해까지…

투타 균형에 함께하는 야구로 빛…
“8강만 가도 잘한 것이다. 이미 목표를 달…
“진욱이 형보다 좋아요” 안방마…
“기사 나가도 괜찮아요. 친하니까 이해해줄 …
강릉고, 황금사자기 품으려 정신…
강릉고 교가(모월천 작사·장일남 작곡)대관령…
‘황금사자기 쇼케이스’ 강릉고,…
제75회 황금사자기 전국고교야구대회 겸 주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