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전체뉴스 출전학교 대진표 경기규정
수시 소독, 체온 측정, 전문의 자문… 코로나 방역도 완벽
입력 2020-06-23 03:00:00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을 뚫고 개막한 제74회 황금사자기 전국고교야구대회 겸 주말리그 왕중왕전이 22일 결승전을 끝으로 성황리에 막을 내렸다. 이 대회는 2020시즌 학생 스포츠의 시작을 알리는 대회였다. 대회의 방역 성패가 향후 학생 스포츠에 미칠 영향이 컸기 때문에 대한야구소프트볼협회(KBSA)를 비롯한 관련 단체들은 총력을 기울였다.

KBSA는 대회 기간 내내 ‘환한 스마일’ 캠페인을 진행했다. ‘환’기하기, ‘한’ 방향으로 앉아 식사하기, ‘스’스로 예방에 힘쓰기, ‘마’스크 착용하기, ‘일’일 두 차례 발열 체크하기 등 코로나19 예방 수칙의 머리글자를 땄다. 조민준 KBSA 운영팀장은 “‘어떻게 하면 학생 선수들에게 방역 지침을 쉽게 각인시킬 수 있을지’를 고민하다 나온 슬로건”이라고 설명했다.

선수들은 하루 두 차례 체온을 쟀다. 경기장까지 이동하기 위해 버스에 탑승할 때 자체적으로 측정한 뒤 경기장에 도착하면 열화상 카메라로 다시 한 번 확인했다. 경기가 진행된 서울 목동야구장과 신월야구장은 선수단을 제외한 일반인의 출입이 엄격하게 통제됐다. 구단 스카우트, 미디어 관계자 등은 사전에 명단을 등록하고 최초 방문 시 문진표를 작성했다.

KBSA는 또 더그아웃과 통로 등 곳곳에 알코올, 차아염소산나트륨을 비치해 수시로 소독을 했다. 전문의 자문을 통해 의심 환자 발생 시 대응을 위한 매뉴얼도 마련했다. 조 팀장은 “야구 선수이면서 동시에 등교를 하는 학생들인 만큼 의심환자가 발생하면 피해가 걷잡을 수 없겠다고 판단해 방역에 총력을 다했다. 황금사자기를 선례로 향후 전국대회에도 방역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말했다.

조응형 기자 yesbro@donga.com
[스포츠 단신]장충고, 광주동성고 꺾고 청룡기야구 첫 우승 2020.08.12
03:00:00

장충고가 제75회 청룡기 전국고교야구선수권대회 겸 주말리그 왕중왕전에서 처음으로 우승했다. 2006년과 2007년 황금사자기 2연패를 이룬 장충고는 11일 서울…

꼴찌 팀을 1년 만에… ‘무승 사령탑’서 ‘우승 사령탑’으… 2020.06.24
03:00:00

“아이들이…, 아이들이 다 해줬죠.” 박무승 김해고 감독(48)은 선수들에게 공을 돌리며 울먹였다. 이전까지 전국대회 최고 성적이라고는 8강이 전부였던 김해…

김해고 야구부 금의환향, 황금사자기 들고 김해시청으로 2020.06.23
18:31:00

경남 김해고등학교 야구부가 제74회 황금사자기 전국고교야구대회에서 우승했다. 김해시는 23일 오후 시청에서 환영행사를 개최했다. 김해고등학교는 2002년 창…

소형준·허윤동·김진욱…연달아 대박친 황금사자기의 전국대회 … 2020.06.23
18:00:00

올해도 또다시 아마추어야구의 ‘흥행 포문’을 열었다. 11일 개막했던 제74회 황금사자기 전국고교야구대회 겸 주말리그 왕중왕전(동아일보·스포츠동아·대한야구소프…

“준우승도 쉽지 않아, 우승 콤플렉스 NO” 김진욱, 멘탈… 2020.06.23
10:00:00

“준우승도 쉽지 않은 결과라고 생각합니다. 우승에 대해선 신경 쓰지 않습니다.” 2021시즌 KBO리그 신인드래프트 최대어로 평가받는 강릉고 에이스 김진욱(…

이변으로 시작해 이변으로 끝난 황금사자기, 새 얼굴 쇼케이… 2020.06.23
05:30:00

주목받는 스타가 가득한 전통의 강호들이 줄줄이 고배를 마셨다. 그 자리는 그동안 알려지지 않은 새 얼굴, 새 팀이 채웠다. 올해 황금사자기는 새 얼굴들의 쇼케이…

수시 소독, 체온 측정, 전문의 자문… 코로나 방역도 완벽 2020.06.23
03:00:00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을 뚫고 개막한 제74회 황금사자기 전국고교야구대회 겸 주말리그 왕중왕전이 22일 결승전을 끝으로 성황리에 막을 내렸다. …

우승에 아웃카운트 단 하나 남기고… 2020.06.23
03:00:00

통한의 아웃카운트 하나였다. 강릉고 에이스 김진욱(18·사진)에겐 평생 잊지 못할 아웃카운트 하나가 됐다. 이번 대회 최고 스타로 주목받았던 김진욱은 이날…

1-3 패색 짙던 9회… 김해고 기적이 시작됐다 2020.06.23
03:00:00

9회초 공격을 시작할 때만 해도 1-3으로 뒤진 상태. 김해고는 패색이 짙어 보였다. 게다가 강릉고 마운드는 초고교급 에이스 김진욱이 버티고 있었다. 하지만 김…

[포토] 김해고 ‘역전으로 첫 우승 달성!’ 2020.06.22
22:30:00

22일 서울 목동야구장에서 ‘제74회 황금사자기 전국고교야구대회 겸 주말리그 왕중왕전’ 강릉고등학교와 김해고등학교의 결승 경기가 열렸다. 김해고가 강릉고에 …

[포토] 김해고, 강릉고 4-3 역전 우승! 2020.06.22
22:30:00

22일 서울 목동야구장에서 ‘제74회 황금사자기 전국고교야구대회 겸 주말리그 왕중왕전’ 강릉고등학교와 김해고등학교의 결승 경기가 열렸다. 김해고가 강릉고에 4…

[포토] 김준수 ‘내가 바로 황금사자기 MVP!’ 2020.06.22
22:27:00

22일 서울 목동야구장에서 ‘제74회 황금사자기 전국고교야구대회 겸 주말리그 왕중왕전’ 강릉고등학교와 김해고등학교의 결승 경기가 열렸다. 김해고가 강릉고에 …

[포토] 박무승 감독 ‘창단 첫 황금사자기 우승!’ 2020.06.22
22:26:00

22일 서울 목동야구장에서 ‘제74회 황금사자기 전국고교야구대회 겸 주말리그 왕중왕전’ 강릉고등학교와 김해고등학교의 결승 경기가 열렸다. 김해고가 강릉고에 …

[포토] 김해고, 창단 첫 고교 야구대회 우승 2020.06.22
22:21:00

22일 서울 목동야구장에서 ‘제74회 황금사자기 전국고교야구대회 겸 주말리그 왕중왕전’ 강릉고등학교와 김해고등학교의 결승 경기가 열렸다. 김해고가 강릉고에 …

[포토] 강릉고, 아쉬운 준우승 2020.06.22
22:19:00

22일 서울 목동야구장에서 ‘제 74회 황금사자기 전국고교야구대회 겸 주말리그 왕중왕전’ 김해고등학교와 강릉고등학교의 결승전 경기가 열렸다. 김해고에 3-4…

꼴찌 팀을 1년 만에… ‘무승 …
“아이들이…, 아이들이 다 해줬죠.” 박…
강릉고 김진욱 “준우승도 쉽지 …
“준우승도 쉽지 않은 결과라고 생각합니다. …
이변으로 시작해 이변으로 끝난 …
주목받는 스타가 가득한 전통의 강호들이 줄줄…
황금사자기, 또다시 전국대회 ‘…
올해도 또다시 아마추어야구의 ‘흥행 포문’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