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전체뉴스 출전학교 대진표 경기규정
제76회 황금사자기 패권은 어디로! 30일 경남고-청담고 결승 격돌
입력 2022-05-29 16:12:00

경남고(위), 청담고. 동아일보DB


경남고와 청담고가 30일 목동구장에서 제76회 황금사자기 전국고교야구대회 겸 주말리그 왕중왕전(동아일보사·스포츠동아·대한야구소프트볼협회 공동주최) 결승전을 치른다. 청담고는 28일 4강전에서 지난해 협회장기 우승팀 마산고를 5-4로 꺾고 결승에 선착했다. 이어 경남고도 선린인터넷고를 8-4로 누르고 결승에 올랐다.


●경남고, 48년만의 황금사자기 우승 도전

7번째 황금사자기 우승 도전이다. 신일고(8회·1위)에 이어 덕수고와 더불어 역대 최다 우승 공동 2위(6회)다. 준우승도 6회에 이른다. 1947~1949년(당시 경남중) 3연속 우승을 차지한 전통의 강호지만, 1974년 이후 우승하지 못했다. 3전4기(1982·1984·1987년 결승 진출)를 노린다.

전력은 탄탄하다. 이번 대회 첫 경기였던 20일 덕수고전부터 투타의 조화가 돋보였다. 이날 구원등판한 에이스 신영우는 4.2이닝 9삼진 2실점으로 활약했다. 중심타자 김범석이 4타수 2안타 2타점 1도루로 지원 사격해 4-3 승리를 이끌었다. 8강부터는 전통의 강호 북일고, 선린인터넷고를 잇달아 제압했다.

투타 기둥들의 활약이 중요하다. 김범석은 지난 5경기에서 16타수 7안타(타율 0.438), 6타점을 올렸다. 전 경기에서 안타와 타점을 신고했다. 신영우는 2경기에서 1승무패, 7.2이닝 4실점을 기록했다. 27일 북일고전에서 75개를 던져 결승전에도 등판할 수 있다. 대회 투구수 제한 규정에 따르면, 한 경기에서 61~75개를 던질 경우 의무휴식일은 이틀이다.


●청담고, 창단 첫 우승 도전

24일 안산공고전 3-2 승리로 새 역사를 쓰기 시작했다. 2016년 창단 이후 첫 전국대회 8강 진출이었다. 8강전에선 우승 후보 대전고를 꺾었다. 이후 또 다른 강호 마산고를 잡고 전국대회 최고 성적을 경신했다.

마운드 운용이 관건이다. 8강전, 4강전 주역들이 쉰다. 26일 대전고전에서 투구수 95개로 9이닝 1실점 완투승을 거둔 강병현의 의무휴식일은 나흘이다. 28일 마산고전에서 4이닝 2실점 역투로 구원승을 거둔 정진호는 투구수 63개로 이틀을 쉰다. 같은 날 3.2이닝 1실점(비자책)한 송병선, 24일 안산공고전에서 6.2이닝 10삼진 1실점한 류현곤은 제한에 걸리지 않는다.

중심타자들의 활약도 중요하다. 이영빈은 마산고전에서 3타수 1안타 1타점 1도루로 기지개를 켰다. 최원준은 대회 초반 3경기에서 12타수 1안타에 그쳤지만, 지난 2경기 7타수 3안타로 반등했다. 그는 “타격감이 좋지 않아 새벽까지도 방망이를 돌렸다. 연습한 결과가 나오고 있는 것 같다”며 “이제 팀 승리만 생각하겠다”고 다짐했다.

김현세 기자 kkachi@donga.com
부산고 김정엽, 승리를 향한 투구~ [포토] 2024.05.23
14:05:00

23일 서울 목동야구장에서 ‘제 78회 황금사자기 전국고교야구대회 겸 주말리그 왕중왕전(동아일보사·스포츠동아·대한야구소프트볼협회 공동주최)’ 세광고와 부산고의 …

김정엽, 실점 위기를 넘겼어~ [포토] 2024.05.23
14:04:00

23일 서울 목동야구장에서 ‘제 78회 황금사자기 전국고교야구대회 겸 주말리그 왕중왕전(동아일보사·스포츠동아·대한야구소프트볼협회 공동주최)’ 세광고와 부산고의 …

6이닝 1실점 김정엽 ‘승리 요건~’ [포토] 2024.05.23
14:04:00

23일 서울 목동야구장에서 ‘제 78회 황금사자기 전국고교야구대회 겸 주말리그 왕중왕전(동아일보사·스포츠동아·대한야구소프트볼협회 공동주최)’ 세광고와 부산고의 …

김정엽, 배트가 돌았어요~ [포토] 2024.05.23
14:03:00

23일 서울 목동야구장에서 ‘제 78회 황금사자기 전국고교야구대회 겸 주말리그 왕중왕전(동아일보사·스포츠동아·대한야구소프트볼협회 공동주최)’ 세광고와 부산고의 …

부산고 3G 연속 홈런포 8강 안착… MVP 집안싸움 불붙… 2024.05.23
13:54:00

‘디펜딩챔피언’ 부산고가 3경기 연속 홈런을 날리며 황금사자기 2연패를 향해 순항했다. 부산고는 23일 서울 목동야구장에서 열린 제78회 황금사자기 전국고교야구…

투수 3명뿐인 중앙고, 다크호스 유신 격파… 15년만에 8… 2024.05.23
03:00:00

“우리는 투수가 세 명뿐이다. 내일이 없다. 그래서 선수들에게도 늘 ‘후회 없이 하자’고 말한다. 우리는 매일이 결승이다.” 15년 만에 황금사자기 8강 진출을…

투수 3명으로 15년 만에 8강 오른 중앙고 “저희는 매일… 2024.05.22
17:41:00

“저희는 투수가 세 명 뿐이다. 내일이 없다. 그래서 아이들에게도 늘 ‘후회없이 하자’고 말한다. 저희는 매일이 결승전이다.”남인환 중앙고 감독은 15년 만에 …

에이스 없는 강릉고, 배찬승 버틴 대구고 잡고 8강행 [황… 2024.05.22
16:43:00

에이스 없는 강릉고가 대구고 에이스 배찬승(3학년)을 무너뜨리고 2년 연속 황금사자기 8강에 진출했다. 강릉고는 22일 서울 신월야구장에서 열린 제78회 황금사…

“우리에겐 오늘만 있을 뿐” 유신고 잡은 중앙고, 감격의 … 2024.05.22
16:14:00

“전지훈련에 14명 데리고 갔거든요. 14명….” 중앙고는 22일 목동구장에서 열린 제78회 황금사자기 전국고교야구대회 겸 주말리그 왕중왕전(동아일보사·스포…

신민성, 추격의 2타점 적시타! [포토] 2024.05.22
16:13:00

22일 서울 목동야구장에서 ‘제 78회 황금사자기 전국고교야구대회 겸 주말리그 왕중왕전(동아일보사·스포츠동아·대한야구소프트볼협회 공동주최)’ 중앙고와 유신고의 …

신민성, 2루 도루가 아쉽네~ [포토] 2024.05.22
16:13:00

22일 서울 목동야구장에서 ‘제 78회 황금사자기 전국고교야구대회 겸 주말리그 왕중왕전(동아일보사·스포츠동아·대한야구소프트볼협회 공동주최)’ 중앙고와 유신고의 …

신민성, 지금부터 추격이야~ [포토] 2024.05.22
16:13:00

22일 서울 목동야구장에서 ‘제 78회 황금사자기 전국고교야구대회 겸 주말리그 왕중왕전(동아일보사·스포츠동아·대한야구소프트볼협회 공동주최)’ 중앙고와 유신고의 …

김강, 8강행은 내 손으로~ [포토] 2024.05.22
16:12:00

22일 서울 목동야구장에서 ‘제 78회 황금사자기 전국고교야구대회 겸 주말리그 왕중왕전(동아일보사·스포츠동아·대한야구소프트볼협회 공동주최)’ 중앙고와 유신고의 …

중앙고, 유신고를 상대로 5-4 승리! [포토] 2024.05.22
16:12:00

22일 서울 목동야구장에서 ‘제 78회 황금사자기 전국고교야구대회 겸 주말리그 왕중왕전(동아일보사·스포츠동아·대한야구소프트볼협회 공동주최)’ 중앙고와 유신고의 …

중앙고, 15년 만의 8강행~ [포토] 2024.05.22
16:11:00

22일 서울 목동야구장에서 ‘제 78회 황금사자기 전국고교야구대회 겸 주말리그 왕중왕전(동아일보사·스포츠동아·대한야구소프트볼협회 공동주최)’ 중앙고와 유신고의 …

투수 3명뿐인 중앙고, 다크호스…
“우리는 투수가 세 명뿐이다. 내일이 없다.…
“우리에겐 오늘만 있을 뿐” 유…
“전지훈련에 14명 데리고 갔거든요. 14명…
“올해는 우승을!” 거물 정우주…
“올해는 우승을 목표로!” 대구상원고 3…
에이스 없는 강릉고, 배찬승 버…
에이스 없는 강릉고가 대구고 에이스 배찬승(…